부안군문화관광

자연이 빚은 보물부안

국가지질공원이란?

지구과학적으로 중요하고 경관이 우수한 지역으로 이를 보전하고 교육, 관광 사업 등에 활용하기 위해 지정되었다. 2017년 전북서해안권 지질공원(부안- 고창 지질명소)이 지정되었으며 부안은 적벽강, 채석강, 솔섬, 모항, 위도, 직소폭포가 이에 포함된다.

부안지질공원 지질학적 중요한 가치를 갖고있는 자연과 인간의 지속 가능한 부안지질공원
전북서해안권 국가 지질 공원 개요

부안-고창 지역의 변산반도 국립공원과 선운산 도립공원의 천혜 경관 그리고 고인돌 유적및 생물권 보전지역 등은 다양한 문화, 역사, 생태적 자원을 갖추고 있으며 지질 명소는 부안군에 6개소, 고창군에 6개소 총 12개소이다.
특히 이 지역에 분포하는 백악기 화산암류, 퇴적암류 그리고 변형구조들은 화산학적-퇴적학적-구조지질학적 특징을 동시에 학습할 수 있는 최적의 장소이다.

전북서해안 지역의 지질학적 가치

중생대 백악기 동안 한반도를 포함한 동아시아 지역은 유라시아판 아래로 섭입하는 해양판의 영향으로 광역적인 지각 확장과 함께 화산활동이 일어났다. 그 결과 한반도에는 단층대를 따라 수많은 퇴적분지와 화산들이 형성되었다.
부안-고창 지역의 화산암과 퇴적암은 백악기 한반도의 화산-퇴적암 시스템의 발달과정을 잘 보여주고 있어 지질학적으로 중요한 가치를 지니고 있다.

채석강_ 퇴적층 및 변형 구조

채석강은 퇴적층이 파도에 의해 침식되어 형성된 해식 절벽과 해식동굴이 장관을 이루는 변산반도의 대표적인 명소이다. 이 해식절벽에는 과거 호수 바닥에서 형성된 퇴적동시성 변형구조, 삼각주 퇴적층의 내부구조, 반지구형구조, 공룡발자국, 단층(역단층,정단층)등을 관찰할 수 있다.

채석강 채석강

채석강과 봉화봉 일대는 입자의 크기와 구성 물질을 달리한 퇴적물이 쌓여 만들어진 퇴적 지형을 지속적인 파도의 침식작용에 의해 형성된 해식절벽과 동굴이 장관을 이루는 변산반도의 대표적인 관광명소이다. 이곳은 해식절벽에 의해 노출된 퇴적층, 습곡이나 단층과 같은 지질구조, 마그마의 관입에 의해 형성된 관입암체, 생성환경을 유추할 수 있는 다양한 자갈로 구성된 역암층, 과거의 호수 환경에서 발달한 삼각주 로브 퇴적체와 같은 학습요소가 풍부하여 야외학습장으로서 매우 중요한 가치를 지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