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상황알림판

2022.08.10.(수) 09:00 기준

  • 부안군
    코로나19
    알림판
    부안군 코로나19 알림표로 계, 확진자(금일), 확진자(전일), 검사중, 자가격리중, 사망의 정보를 나타냄
    확진자 사망
    오늘 어제까지
    16,163 130 16,033 15

언론보도

> 소통/참여 > 부안소식 > 언론보도

부안 격포 관광단지 조성 탄력, 제7차 전북권 관광개발계획 반영 확정

  • 작성부서 : 기획감사담당관
  • 조회수 : 142
  • 등록일 : 2022-01-14 15:11:53
  • 첨부파일 :

부안군은 민선 7기 격포 관광단지 조성사업을 핵심사업으로 선정하여 2020년도부터 코로나19 상황에도 불구하고 관광산업 침체 극복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민간사업자 유치에 성공하여 개발사업을 정상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개발사업을 위한 협약체결, 각종 인허가 및 기본설계 업무를 추진할 용역계약 체결 후 사업계획서 작성을 위한 현지 조사, 지형 현황측량, 지장물 측량 등 과업을 완료하였고, 환경교통재해 등 각 분야별 조사 및 보고서 작성을 차질 없이 진행 중이다.
 
전라북도에서는 전북연구원과 함께 2021년도부터 제7(‘22’26) 전북권 관광 개발계획을 수립하였다.
 
주된 내용으로는 2022년부터 2026년까지 5년 동안 전라북도 14개 시군을 대상으로 하며, 전북권의 지역관광 발전을 위한 종합적인 실행전략이 담겨있다.
 
세부 내용으로는 관광 여건, 동향, 수요 분석 및 관광()지 조성과 그 밖의 관광자원 개발, 관리 및 평가를 위하여 필요한 사항을 이루고 있다.
 
이에, 부안군은 격포 관광단지를 전북권 관광 개발계획에 반영을 위해 문체부 현장실사 시 거론된 의견을 사업계획에 반영하였고, 전북도, 전북연구원과 지속적인 실무회의를 통해 대책을 마련하였다.
 
부안군, 전라북도, 전북연구원의 협업으로 사업계획의 구체성, 관광단지 지정 필요성, 부안군 관광정책 방향과의 부합성 설명 등 다양한 노력을 통해 20211231일 제7차 전북권 관광 개발계획 전라북도에서는 유일하게 부안 격포 관광단지가 최종 반영되는 쾌거를 이루게 되었다.
 
한편, 민간사업자와 협약체결 후 다양한 시설 도입을 위해 사유지 매입 협의를 추진 중이며, 전체 사유지 면적 대비 60% 정도 계약 및 매입을 완료하였고, 2022년도 상반기 내에 토지소유주와의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남은 사유지 매입을 완료할 계획이다.
 
이번 제7차 전북권 관광 개발계획에 격포 관광단지가 반영됨에 따라 각종 인허가 및 향후 문체부 협의를 위한 과업을 속도감 있게 추진 할 수 있게 되었으며, 일자리 창출과 소득 증대 및 가족 단위의 체류형 복합 관광단지 조성을 다수의 군민이 크게 기대하고 있다.
 
부안군 관계자는 관광단지 지정을 위한 제7차 전북권 관광 개발계획 반영 확정이라는 큰 문턱을 넘게 되었고, 전북도, 민간사업자와 협력을 통해 부안 격포 관광단지 사업이 조기에 착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목록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방문자 통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