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 소통/참여 > 부안소식 > 언론보도

권익현 부안군수, 태풍 대비 현장점검 추진

  • 작성부서 : 기획감사담당관
  • 등록일 : 2019-10-02 13:50:26
  • 조회수 : 52
  • 첨부파일 :

권익현 부안군수는 2일 제18호 태풍 ‘미탁’의 북상으로 인한 피해가 예상됨에 따라 관내 해안지역 등 침수 및 강풍피해 우려지역에 대한 현장점검을 실시했다.
 
이날 현장점검은 천문조에 의해 해수면이 높은 기간으로 해안가 침수가 우려되는 격포터미널, 격포항, 모항배수펌프장 등을 찾아 가동상태를 점검하는 등 본격적인 태풍 대비태세에 돌입했다.
 
또 지난 태풍 피해지역인 상서면 목포마을 벼도복 현장과 애호박비닐하우스 12동의 복구 및 안전상황을 점검하고 농축산물 피해 최소화와 상황발생시 신속한 보고 및 초기대응을 주문했다.
 
권익현 부안군수는 “이번 태풍도 큰 피해 없이 무사히 잘 넘어가길 바란다”며 “사전 대비와 안전관리에 철저를 기해 단 한 건의 인명 피해도 발생하지 않도록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하자”고 당부했다.
 

목록

제4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방문자 통계